•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제훈 한겨레 편집국장 “미디어 빅뱅에 창의적 대응”

임명동의 투표 통과…주총 후 공식 취임

강아영 기자2017.03.15 15:33:49

▲이제훈 한겨레 편집국장

한겨레 제24대 편집국장에 이제훈 정치에디터석 통일외교팀장이 선임됐다.
이 팀장은 지난 9일 재적인원 243명 중 225명이 참여한 임명동의투표에서 찬성 184표, 반대 41표로 과반수의 찬성을 얻어 신임 편집국장으로 선출됐다. 찬성률 81.78%, 투표율 92.59%였다. 이 신임 편집국장은 오는 18일 주주총회 뒤 공식 취임한다.


이 신임 편집국장은 본보와의 통화에서 “밖으로는 조기 대선 등 한국 사회의 민주주의 진전에 기여하고 안으로는 미디어 빅뱅에 창의적으로 대응하는 한겨레 뉴스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뉴스룸 동료들이 더 많이 웃으며 일할 수 있도록 돕는 편집국장이 되겠다. 서로에 대한 이해와 배려는 넘치고 대화·토론은 끊이지 않는 뉴스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신임 편집국장은 지난 1993년 한겨레 공채 6기로 입사해 체육부, 한겨레21부, 사회부, 생활과학부, 문화부, 정치부, 교육공동체부, 남북관계부, 민족국제부를 거쳤다. 부서장으로는 한겨레21 편집장, 국제부장, 사회정책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증면 및 지면 개선 대책위, 편집기획부, 비상경영위원회, 윤리위원회 및 노조위원장 등을 지냈다.

강아영 기자 sbsm@journalist.or.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