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조사부 기자의 자부심과 의무감이 13년 대장정 가능하게 만들었죠”
지난 한 세기 동안 역사의 한 획을 그은 국내외 주요 사건·사고와 인물 등을 총망라한 ‘20세기 이야기’(답다 출판)가 13년 만에 대장정의 마침표를 찍었다. 그 주인공은 1988년 조선일보 조사부 기자로 언론계에 입문한 김정형 조선일보 독자서비스센터 팀장.총 10권으로 구성된 20세기 이야기는 집필을 위해 공들인 시간뿐 아니라 분량부터 압도적이다. 200자 원고지 기준 2만48… - 2017.05.17 14:48:11 new
대표이미지
“누드크로키로 ‘촉’을 기르세요”
“마우스와 디지털펜으로 15년 넘게 그림을 그려오던 중 우연히 빈 종이에 연필로 선을 긋는 순간, 연필심 끝이 종이위에 그어지는 약간의 까칠한 긁힘이 손끝에 미세하게 전달되는 순간, 잠들었던 아날로그 감성이 폭발했어요. 연필과 종이만으로도 그림을 그릴 수 있는 게 ‘누드크로키’죠.”연신 누드크로키 자랑에 푹 빠진 이정권 중앙일보 그래픽데스크 기자가 오는 13일 ‘가가… - 2017.05.10 16:09:18
대표이미지
“구성원들 달라져…끝까지 싸우겠다”
대전MBC 노조는 지난 4일부터 출근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들의 손에는 ‘표적·부당 징계 철회하라’ ‘나도 징계하라’ ‘후배들이 지켜본다’ 등 피켓이 들렸다. 지난달 사측이 7분 지각·취재계획서 미제출 사유로 이교선 기자에게 감봉 1개월, 이승섭 기자에게는 다큐멘터리 방송 지연·무단결근의 책임을 물어 감봉 3개월 징계를 내린 데 반발하고 나선 것이다. 이한신 언론… - 2017.05.10 15:13:54
대표이미지
“아베를 알면 일본이 보인다”
지금 일본은 강력한 ‘아베 1강’ 시대다. 제1야당인 민진당은 집권세력으로서 너무 약하다는 평을 받고 있고 아베 신조 총리는 재취임 5년째가 지나고 있지만 이례적일 정도로 높은 50~60% 안팎의 지지율을 보이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한국에선 여전히 과거사 인식에 대한 차이와 독도 문제를 놓고 아베에 불편한 시각이 강하지만 현재 일본에선 집권 자민당 내에서도, 당 밖에서도… - 2017.05.04 10:07:58
대표이미지
‘정알못’이 만드는 정치사회 이야기
CBS 노컷뉴스의 SNS 영상 브랜드 ‘씨리얼(C-Real)’은 10~20대 두꺼운 팬층을 자랑한다. 페이스북 페이지 팬 중 25세 이하가 50%에 이른다. 성장세도 가파르다. 지난해 1월 론칭 직후 3000명이던 팬은 그해 6월 3만명, 현재 13만명을 넘어섰다.노컷뉴스 SNS팀에 소속된 씨리얼은 신혜림·김학봉·석예다·이수연 뉴미디어PD가 전담하고 있다. 씨리얼 시작부터 함께한 신… - 2017.05.04 09:59:26
대표이미지
“한겨레 광고 축소, 삼성판 블랙리스트 아니냐”
양상우 한겨레 대표이사는 3년 만에 한겨레로 돌아왔다. 2011년부터 3년간 한겨레 대표이사를 지낸 그는 2014년 1월 연임을 노리던 선거에서 낙선한 뒤 회사를 떠났다. 이후 대학원에서 미디어경제학을 공부하는 학생으로 지냈다. 그런 그가 지난 1월 대표이사 선거에 다시 출마한다는 소식이 들렸다. 그는 ‘양상우가 필요하다’며 적잖은 동료들이 찾아와 새벽녘까지 숱한 이야기를… - 2017.05.01 13:31:23
대표이미지
“사장부터 막내까지 모두가 팩트체커”
“(손석희 사장의) 첫 질문은 늘 ‘그게 사실이냐 거짓이냐’에요. 딱 그것만 물으세요. 그 외에는 전혀 관여를 하지 않으시죠.” JTBC ‘뉴스룸’의 코너 ‘팩트체크’를 이끌고 있는 오대영 기자는 아이템 선정 과정에 ‘철저한 독립성’을 강조했다. 오 기자는 “정치든 경제든 민감한 이슈에 어떠한 외압도 작용할 순 없다”며 “손 사장을 비롯해 막내기자까지 보도국 식구 모두가… - 2017.04.12 15:29:23
대표이미지
“일본 언론도 권력비판에 부담 느껴”
“언론이 정부를 비판하는 데 부담을 느끼고 있다.”우리나라 얘기가 아니다. 일본의 언론 상황에 대한 설명이다. 일본 교도통신사 켄타로 오카다 기자는 세계기자대회 기간 중 기자협회보와의 인터뷰에서 “우려스럽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아베 정권이 장기집권하면서 보이지 않는 압력이 커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언론이 겪고 있는 현실은 이웃나라 일본에서도 크게 다르지… - 2017.04.12 15:28:06
대표이미지
“한국 방문으로 조국 돌아보게 돼”
“한국에 와서 내 나라 에티오피아에 대해 돌아봤다. 1950년대나 지금이나 에티오피아 사람들은 하나도 안 변한 거 같다.”절마 베케리 드벨리 에티오피아 방송사(EBC) PD가 부산 UN기념공원을 방문한 소감을 밝히며 한 말이다. 그는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에티오피아 군인들의 묘지에 헌화를 하고 나서 “참 잊지 못할 경험”이라고 말했다. 절마 PD는 “이역만리 떨어진 나라에 자… - 2017.04.12 15:22:18
대표이미지
“진실 보도, 적극적으로 수호해야”
린 왈시는 8000여명의 회원들로부터 선출된 미국 전문언론인협회(Society of Professional Journalists, SPJ)의 회장이다. SPJ는 1909년 설립된 미국의 대표적인 기자협회로, 수정헌법 1조에 따른 표현의 자유와 언론의 자유를 대변하는 곳이다. 린 왈시는 “SPJ는 저널리즘 교육과 우수한 보도에 대한 시상을 하고 있다”면서 “알 권리를 위해, 또는 언론 탄압에 맞… - 2017.04.12 15:18:28
대표이미지
“딱딱한 신문 맛보기 편하게…감독 겸 선수로 뛰고 있어”
“만화 슬램덩크를 보면 여러 농구팀이 나오는데 그 중 ‘상양’이라는 팀이 있어요. 그 팀엔 김수겸이라는 선수가 있는데 특이한 건 이 친구가 선수 겸 감독이라는 거죠. 김수겸은 코치로서 명령을 내리고 또 실제로 경기를 뜁니다. 그 팀 모두가 선수인 거죠. 우리 팀도 그런 팀이에요.”김주민 조선일보 소셜미디어팀장은 자신 역시 “김수겸처럼 팀을 코치하고 또 선수로도 뛴다”며… - 2017.04.05 14:47:48
대표이미지
“팩트체크, 위기의 언론 생존방법…대선 끝나도 지속돼야”
“페이크 뉴스가 많이 보도된다. 필요야 있지만 사실 선거관리위원회나 경찰 같은 데서 고민할 대목 아닐까. 언론은 검증을 어떻게 잘 할지 관심 가져야 하지 않나 싶다. 그게 우리 역할이지 않나.”모두가 ‘팩트체크’를 말한다. ‘진실’에 대한 간절함은 ‘거짓’의 범람과 맞닿아 있다. 지금 여기, 우리가 사는 시대에 대한 얘기다. 지난해 6월 ‘제3회 글로벌 팩트체크 서밋’, 세계… - 2017.03.29 14:09:29
대표이미지
펜화로 잊었던 나를 찾다
여기 JTBC 뉴스룸 스튜디오가 있다. ‘ㅅ’ 모양의 앵커석과 손석희·안나경 앵커로 추정되는 두 사람, 그 뒤를 둘러싼 대형 스크린. 앵커를 향하는 카메라와 지미집, 촬영감독들, 천장에 달린 조명이나 직사각형 바닥 무늬까지 모두 세밀하게 묘사돼 있다. 중앙일보 섹션에디터인 안충기 기자가 검정펜으로 그려낸 손석희 앵커가 2시간씩 노는 방이다. 기자이자 펜화가인 그는 자신의… - 2017.03.22 13:52:07
대표이미지
“해직자 문제 원칙은 즉각 복직과 명예회복”
최근 방송통신위원회의 보도전문채널 재승인 심사에서 YTN이 5년에서 3년으로 승인기간이 단축된 데 대해 내부 기자들이 우려를 표명했다. 언론노조 YTN본부는 지난 10일 성명을 통해 “심사의견서에 ‘해직자 복직 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것을 지적하는 내용이 담겼다. ‘투쟁 원인과 과정, 결과를 종합적으로 판단해 화해와 통합을 위해 해직기자들을 복직시켜야 한다’는 의견… - 2017.03.15 15:30:44
대표이미지
“촛불현장 찾은 시민들과 술잔 기울이며 대화 나눠요”
봄비가 촛불을 잠재울 순 없었다. 지난 1일 서울 광화문에는 형형색색의 우산을 든 시민들이 광장을 가득 메웠다. 대규모 탄핵촉구 촛불 행렬 뿐만 아니라 태극기 부대도 맞불 집회를 열며 어지러운 모습이었다. “촛불 현장에서 시민들을 편하게 모시고 그분들의 이야기를 담고 싶었어요.” 박성제 MBC 해직기자가 홍여진 뉴스타파 기자와 함께 거리로 나왔다. 지난해 말부터 시작된 뉴… - 2017.03.08 14:34:0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