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진 매일신문 지회장

[단신/새 인물]

  • 페이스북
  • 트위치

매일신문 신임 지회장에 황희진<사진> 기자가 선임됐다. 2011년 매일신문에 입사한 황 지회장은 사회부, 특집부, 경북부, 문화부 등을 거쳐 현재 디지털뉴스1팀장을 맡고있다.


황 지회장은 “다수 선거가 치러지는 해이자 하루가 다르게 급변하는 디지털뉴스 환경에 맞춰 지역 언론에도 위기와 기회가 함께 주어지고 있다”며 “이런 중요한 시기에 지역 언론의 해법을 찾는 것은 물론 구성원들의 권익을 증진하기 위해 맡은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박지은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