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KBS, 연명 성명에 이름 올렸다고 보직해임?
KBS를 정상화하려는 구성원들의 목소리가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일부 간부가고대영 사장 퇴진 촉구 연명 성명에 이름을 올린 소속팀장을 보직 해임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비판의 대상이 되고 있다. 언론노조 KBS본부(본부장 성재호)에 따르면 KBS 박 모 스포츠국장은 최근 ‘고대영 사진 퇴진 촉구’… - 2017-05-26
법원 “욕설 섞인 회사 비판글 올렸던 KBS직원 해임 무효”
상사에 대한 욕설 등이 포함된 자사보도 비판 글을 사내 게시판에 올렸다가 지난 2015년 11월 해고된 KBS 직원 신 모씨에 대해 법원이 해임 처분이 무효하다고 재차 확인했다.언론노조 KBS본부(본부장 성재호)에 따르면 서울고등법원 항소심 재판부는 26일 “KBS가 신씨에게 한 해임 처분은 무효임을 확… - 2017-05-26
방심위, JTBC 태블릿PC 심의 '의결보류'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의 실체를 드러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 JTBC의 ‘태블릿 PC 보도’ 관련 심의에 ‘의결보류’ 결정 등을 내렸다. 이는 지난 2월 친박 단체 등 탄핵반대 세력의 압박으로 심의에 착수한 것 자체를 두고 우려가 나왔던 사안이다. 방심위는 25일 전체회의를 열고… - 2017-05-26
KBS기자 215명 “고대영 사장과 간부들 당장 물러나라”
KBS 허리급 기자 215명이 고대영 사장과 간부들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지난 22일부터 시작된 KBS 기자들의 공영방송 정상화 목소리가 본격화하는 모양새다. KBS 10년차 이상 20년차 미만 기자 215명은 26일 연명 성명을 사내 게시판에 게시하고 고대영 사장과 간부들의 결단을 촉구했다. 이들은… - 2017-05-26
"고대영 사장 퇴진하라"...커지는 KBS 정상화 목소리
KBS 내부에서 공영방송 정상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날로 거세지고 있다. 노동조합과 직능단체는 물론 개별 기자들까지 잇따라 성명을 내고 고대영 사장 퇴진 등을 촉구하고 있다.KBS 20년차 이상 기자 72명은 지난 24일 사내 게시판에 성명을 내고 고대영 사장의 사퇴와 구성원들의 퇴진 투쟁 동참 등을… - 2017-05-25
‘젠더이슈’ 주목 끌었지만 언론사별 온도차
‘강남역 살인사건’은 우리 언론에 어떤 의미였을까. 주류 언론이 ‘젠더이슈’에 관심 갖는 계기가 된 것은 분명하지만 지난 1년 새 언론별 온도차는 컸다. 거대담론 차원을 넘어 일상에서 이를 조명하려는 시도까지 나오는 것은 고무적이다. 지난 17일 ‘강남역 살인사건’ 발생 1주기를 맞아 상당수 신문… - 2017-05-24
거세지는 공영언론 정상화 목소리
조준희 YTN 사장이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열흘 만에 사의를 밝히고 물러나면서 공영언론 정상화와 언론부역자 청산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공영방송 KBS와 MBC,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 내부에서 잇따라 구성원들의 성명이 나오고 있다. 언론노조 KBS본부(본부장 성재호)는 지난 19일… - 2017-05-24
“진보언론, 억울해 하고 원망하는 함정에 안 빠지길”
전화통에 불이 났다. “두세 통만 받으면 몇 시간이 갈 정도”라는 토로가 나온다. 기사나 SNS 계정에는 댓글이 폭발한다. 최근 ‘한경오’로 대변되는 진보언론, 그곳 기자들이 겪고 있는 일이다. 대부분은 항의,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사표시다. 이 격앙과 분노, 원망에 기자들은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 2017-05-23
높아지는 공영방송 KBS 정상화 목소리
지난 2008년 이명박 정부의 언론장악 신호탄이 된 YTN에서 조준희 사장이 정권 교체 후 열흘 만에 사의를 밝히고 물러난 가운데 KBS에서도 공영방송 정상화와 언론 부역자 청산을 요구하는 구성원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언론노조 KBS본부(본부장 성재호)는 19일 이 같은 취지를 담은 성명을 내고… - 2017-05-19
'메롱파문' 이어 현수막 철거 위해 땅 임대 논란
춘천 MBC가 강원도유지에 게시된 송재우 사장 퇴진 촉구 현수막 등의 노조 자진철거를 종용, 이행치 않을 경우 해당 땅을 임대해 점유권을 행사하겠다고 밝히면서 구성원들의 비난을 사고 있다. ‘노조 활동을 위축시킬 수 있다면 회사 돈으로 그 어떠한 것도 하겠다는 것’이라는 비판이 나온다. 춘천 MBC… - 2017-05-18
“시청자의 이름으로” 춘천MBC 사장 퇴진 요구
춘천MBC(사장 송재우) 구성원들의 ‘사장 퇴진’ 파업에 연대의사를 밝히는 지역 언론과 시민들의 지지 성명이 잇따르고 있다. 지난 11일 강원기자협회(협회장 이상학)는 “춘천MBC 노동조합(지부장 최헌영)의 주장과 요구를 지지하며 강원 언론인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준 송재우 사장의 책임 있는 행… - 2017-05-17
‘불통 시대’ 굿바이…문 대통령, 달라진 소통 행보에 기대
“…국민과 수시로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주요 사안은 대통령이 직접 언론에 브리핑하겠습니다…때로는 광화문 광장에서 대토론회를 열겠습니다…”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소통’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10일 첫 취임사부터 국민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시사하는 이같은 발언이 나… - 2017-05-17
"日과의 위안부 합의, 국민여론 업고 재협의해야"
“일본이 급해진 거죠...사전에 쐐기를 박으려고 한 건데...”-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이 12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문재인 대통령 취임과 함께 새 정부가 본격 가동된 가운데 아베 일본 총리가 통화에서 위안부 합의의 착실한 이행을 기대한다고 하자 국민 대다수가 정서적으로 위안부 합의를 수용하… - 2017-05-12
강원언론.시민단체, 잇단 춘천 MBC 파업 지지
춘천 MBC(사장 송재우) 구성원들의 ‘사장 퇴진’ 파업에 연대의사를 밝히는 지역 언론과 시민들의 지지 성명이 잇따르고 있다. 11일 강원기자협회(협회장 이상학)는 “춘천 MBC 노동조합(지부장 최헌영)의 주장과 요구를 지지하며 강원 언론인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준 송재우 사장의 책임 있는 행동… - 2017-05-11
이상돈 "국민의당, 영남·보수·호남 민심 잘 몰랐다"
“우리 당에서 선거를 이끌어갔던 사람들은...영남과 보수도 몰랐고, 호남 민심도 잘 몰랐다고 본다.”- 이상돈 국민의당 의원이 11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대선 패배의 후폭풍과 관련해 “우리 당 의원들도 특히 공통적인 문제가 영남 유권자들 보수를 너무 모른다는 것”이고 “저는 좀 예상을 했다… - 2017-05-1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