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미움 받는 자’의 숙명과 대선 검증
TV드라마를 보다보면 아쉬울 때가 있다. 기자라는 직업이 ‘멋있게’ 나오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멋있지는 않아도 좋으니 심하게 나쁘지 않게만 나오면 다행이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다. 남의 약점이나 캐며 돌아다니는 사이비 기자, 권력이나 자본에 야합해 작은 떡고물을 챙기는 구악 기자가 종종 드… - 2017-02-22
대통령의 정치소통, 공간과 시간의 틀 선진화해야
2015년 2월이니, 2년 전이다. 필자는 이 ‘언론 다시보기’란에 ‘소통과 청와대, 블룸버그의 불펜’이라는 제목의 글을 썼다. 박근혜 대통령의 변화를 ‘기대’하며 쓴 칼럼이었다. 그 후 2년, 많은 일들이 일어났다. 최순실 사태로 그 민낯이 적나라하게 드러났듯이, 청와대는 필자의 기대와는 정반대의 길… - 2017-01-11
스타트업 기업을 통한 ‘혁신의 피’ 수혈
#인터넷과 모바일에 이어 소셜네트워크와 빅데이터, 인공지능까지. 테크놀로지가 언론 미디어 분야에 격변을 일으키고 있다. 급변하는 세상 속에서 우리 미디어들은 심리적으로도 비즈니스적으로도 모두 위축된 채 아직 길을 찾지 못하고 있다.‘제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기존 미디어’는 어떻게 돌파구… - 2016-10-26
언론 불신과 김영란법 시행
# 지난 주말 저녁, 50대 초중반의 학교 선후배 열 명 정도가 동네 호프집에 모였다. 여유로운 추석 연휴의 끝자락이었지만, 모임의 화제는 단연 딱딱한 두 가지였다. 잇따른 법조비리와 김영란법 시행 임박.여기에 이어 언론에 대한 성토도 나왔다. 비리를 감시하고 견제하는 사명을 갖고 있는 우리 언론이 국민… - 2016-09-21
인공지능 플랫폼
이제 ‘인공지능(AI)’이다. 산업 플랫폼의 흐름을 보면 그렇다. 산업 플랫폼이 곧 미디어 플랫폼인 시대. 언론도 이제 본격적으로 인공지능 활용 전략을 준비해야 한다는 얘기다.개인용 컴퓨터가 대중화된 이후, 컴퓨팅 플랫폼은 비즈니스의 플랫폼이 되었다. 그 흐름을 돌아보자. MS DOS와 윈도, 인터넷, 그… - 2016-08-03
트럼프와 미디어, 그리고 참회록
대선 후보 지명절차만 남겨둔 미국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그를 지켜보는 국내외 언론들의 모습이 착잡해 보인다. 그의 선거 캠페인만큼이나, 그를 바라보는 언론의 시각도 롤러코스터를 탔다.미국의 언론부터 보자. 비아냥에서 무시로, 그리고 당황과 검증 보도, 참회록으로 이어졌다. 초기에는 ‘가십거리… - 2016-06-22
김영란법, 이제 언론이 적극 나서야
#‘김영란법’의 시행령이 입법 예고됐다. 공직자와 언론인, 사학교원이 9월28일부터 3만원 이상의 식사 대접, 5만원 이상의 선물, 10만원 이상의 경조사비를 받으면 과태료를 물게 된다는 내용이다. 신문과 방송에 관련 보도가 쏟아졌다. 시행령이 발표된 날(9일) 네이버 정치 분야를 보니 톱 기사의 제목은… - 2016-05-11
인디펜던트의 윤전기와 네이버의 모바일 플랫폼
‘STOP PRESS(인쇄를 멈추다)...our final printed edition(우리의 마지막 인쇄판) 1986~2016.’지난 주말 영국 유력 일간지 ‘인디펜던트’의 표지에 눈에 확 띄는 문구가 실렸다. ‘가디언’과 함께 영국의 유력지로 꼽히는 대표적 독립신문의 마지막 종이판은 그런 모습으로 우리에게 불쑥… - 2016-03-29
맞춤형 서비스와 필터링, 그리고 언론의 사명
인터넷 시대는 '필터링 시대'다. 인터넷이라는 '필터'가 개인이 관심이 있는 것을 알아서 골라준다. 구글이나 페이스북 같은 기업들이 그렇게 한다. 개개인이 인터넷을 어떻게 사용하는지 분석해 그가 원하는 것, 그와 관련이 있는 것을 예측해 보여준다. 구글의 지메일을 열어보다가 무심코 페이지 한쪽에 있는… - 2016-02-16
IT기업과 다른 ‘언론의 길’
알리바바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를 최근 약 3000억원에 인수했다.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업체가 우리에게도 익숙한 112년 역사의 홍콩 유력 영자지를 품에 안은 것이다. ‘IT기술과 미디어 콘텐츠의 결합’. 여기에 또 하나의 사례가 추가된 셈이다. 2년 전에 아마존의 창업자 제프 베조스가 미국의 유… - 2015-12-23
기업 스스로가 미디어가 되려는 시대
기업이 스스로 ‘미디어’가 되려 노력하는 세상이다. 인터넷의 영향으로 브랜드의 시대가 저물고 참여의 시대가 열리면서 생기고 있는 현상이다. 중국의 샤오미가 성공한 방식이 바로 이것이기도 하다. 기업이 미디어가 되려는 시대에 기존 미디어는 무얼 해야 하는가?2주 전 중국 상해를 간 김에 잠시 샤오미… - 2015-11-11
네이버 ‘기자페이지’, 워싱턴포스트 ‘묶음 판매’
필자가 조선일보에 있던 2000년이었던 것 같다. 몇몇이 저녁식사를 하고 있었다. 한 포털의 창업자도 있었다. 누군가가 당시 자금난을 겪고 있었던 한 신문사를 거론하며, 포털이 인수하면 어떻겠느냐고 말했다. 그러자 그 창업자는 농담 반 진담 반으로 이렇게 대답했다. 액수가 크지 않아 실제로 검토하기도… - 2015-09-22
‘데이터의 시대’와 미디어
‘데이터의 시대’다. 데이터를 통해 고객이 ‘말’을 한다. 고객은 행동 데이터를 통해 자신의 의사를 표현한다. 그 데이터는 고객 자신도 모르는 그의 본심을 우리에게 말해주기도 한다. 데이터가 ‘결정’도 한다. ‘무얼 읽을지 고민되면 우리가 골라 줄께’라며 아마존이 책을 추천해주기 시작한 건 이미… - 2015-08-05
뉴스에 눈독 들이는 IT기업의 행보
이달에는 페이스북과 애플의 새로운 뉴스 서비스 이야기를 하지 않을 수 없겠다. 인터넷과 IT 분야를 장악하고 있는 두 회사가 비슷한 시기에 뉴스 분야에서 강한 드라이브를 걸고 있으니 말이다.페이스북은 지난달에 ‘인스턴트 아티클즈(Instant Articles)’라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애플도 이달 8일… - 2015-06-17
퓰리처상과 언론, 오케스트라
# 지난 20일 한 언론사에서 정치부장으로 일하는 친구와 저녁식사를 했다. 뒤에 친구의 상사인 국장과 바로 아래 후배인 차장도 합류해 넷이서 즐거운 대화를 나누었다. 밤 12시가 조금 넘었을 때, 이완구 총리가 사의를 표명했다는 전화가 왔다. 그들은 즉시 자리에서 일어나 회사로 복귀했다. 나는 “사의를… - 2015-04-28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