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기자협회 “남북언론인 교류 재개 추진”

추진단 발족…단장에 정일용 고문

김창남 기자2017.07.17 16:46:59

▲‘남북언론인교류(특별)추진단’은17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3층 기자협회 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갖고 본격 출범했다.

한국기자협회(회장 정규성)17일 남북언론인 교류 등을 추진하기 위해 남북통일분과위원회를 확대·개편한 남북언론인교류(특별)추진단’(이하 추진단)을 출범시켰다.


추진단은 이날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3층 기자협회 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열고 초대 추진단장으로 정일용 연합뉴스 대기자(기자협회 고문)를 위촉했다.


부단장으로는 김양중 한겨레 기자 김옥조 광남일보 편집국장 김종필 내일신문 정치팀장 소현정 KBS 북한부 팀장 임현우 농민신문 기자(기협 부회장) 최종식 경기일보 기획관리실장(기협 언론정책연구소장)이 임명됐다.


남북통일분과위원장은 류지영 서울신문 기자 운영위원장은 손대선 뉴시스 기자 추진위원장은 송민섭 세계일보 기자가 맡는다.


남북언론인교류는 20008월 언론사 사장단 방북을 시작으로 남북 기자협회 교류(2001~2002), 기자재 지원 평양 방문·남북 언론인 토론회 개최(이상 2006), 남북언론인 대표자회의(2008) 등 다양하게 이뤄졌지만 2009년 남북 언론인 실무접촉을 끝으로 사실상 중단됐다.


추진단은 첫 회의에서 그간 남북언론인교류 경과를 보고하고 향후 추진단의 활동 방향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추진단은 경색된 남북관계의 물꼬를 트기 위해 당국 간 노력뿐 아니라 남북 언론인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점에 대해 공감했다.


이에 따라 기자협회, 전국언론노조, 한국PD연합회 등 언론협업 3단체가 광복 50주년(1995)을 맞아 제정한 남북관계 보도제작 준칙을 현 시점에 맞게 개정할 부분이 있는지 점검하는 한편 남북교류 필요성에 대한 세미나 개최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8·15민족통일행사를 앞두고 615공동선언실천 북측 언론분과위원회와의 접촉에도 나서기로 했다.

정일용 단장은 남북 언론인 교류의 싹이 이명박·박근혜 정부 들어서 말라버렸다이제 다시 그 싹을 살려야 한다. 우선은 인적 교류에 중점을 둘 생각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자협회는 지난달 7남북 언론교류 재추진 해직 언론인 복직 및 명예회복 공영방송 정상화 언론인 공제회 출범 건전한 지역 언론 지원 등을 골자로 한 한국기자협회 1만 회원의 제안서를 국정기획위원회에 전달했다.


김창남 기자 kimcn@journalist.or.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맨 위로